BF Enzymes 120 vcaps

상품코드: 62

원 산 지: USA

재고현황: 재고 있음

$32.50
위시리스트에 추가

본문의 링크는 오른쪽 본문 링크 박스의 해당 링크를 클릭하세요.

이제품은 효소들이므로 효소의 자연적인 냄새가 나나 제품이 신선하지 못한 것이 아닙니다. 저희는 2주마다 주문을 하여 항상 신선한 제품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제품은 EDTA가 들어있으므로 18세 이하 어린이나 간질환, 신장질환 병력이 있는 사람은 EDTA가 없는 BF Enzymes w/o EDTA를 드세요.

대장 내의 나쁜 균들과 칸디다곰팡이는 장점막에 붙어 스스로 바이오필름 (biofilm; 보호막층)을 만들고 그 속에서 증식하며 작은 송이처럼 커져간다. 다 커지면 그 속의 나쁜 균들이 밖으로 나와 다른 곳으로 분가하며 퍼져나간다. 이 바이오필름은 당분(polysaccharide)으로 막을 이루고 칼슘, 마그네슘과 철분의 골조로 구성되어있는데 바이오필름 분해제의 소화효소 (enzyme)들은 당분 (polysaccharide)을 소화분해하여 막을 철거하고 EDTA는 칼슘과 마그네슘과 결합하여 골조를 철거하여 바이오필름을 분해한다. 좋은 균인 소장균, 대장균도 바이오필름을 만들어 증식하지만, 이 제품은 나쁜 균들의 바이오필름만 분해하고 좋은 균인 소장균, 대장균 (유산균)의 바이오필름은 분해하지 않는다.

바이오필름 분해제를 복용하지 않고 나쁜 균을 죽이는 BerberineGrapefruit seed extract만 복용하면 바이오필름 밖의 이동 중이거나 아직 바이오필름을 형성하지 못한 나쁜 균들을 죽여 변이 좋아지는 효과를 보지만 복용을 중단하고 얼마간 지나면 다시 변이 나빠지는 것은 바이오필름을 분해하지는 못하여 그 속에 숨어있던 나쁜 균들이 다시 많아졌기 때문이다. 이 바이오필름이 덮고 있으면 나쁜 균을 죽이는 약초를 복용하여도 그 속의 나쁜 균들을 죽일 수 없다. 그러므로 바이오필름 분해제와 berberine과 grapefruit seed extract를 함께 (동시에) 공복에 복용해야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으며 이 3가지를 1-2달이나 그 이상 변색갈이 밝아지고 냄새가 안 날 때까지 복용하여 대장청소를 하여 대장의 환경을 바꿔주고나서 소장균, 대장균을 넣어주면 변비와 칸디다증을 근본치료 할 수 있다.

소장균, 대장균은 영구히 증식하는 것이 아니므로 지속적으로 복용하여야 늘 노란 밝은 갈색의 쾌변을 볼 수 있다.

그러나 살면서 잠시 해이해지면 금방 나쁜 균들이 성할 수 있다. 나쁜 균들은 기회만 있으면 하루 만에도 금방 증식할 수 있으므로 늘 변 색갈을 확인하여야 한다. 예를 들어 식당에서 음식을 먹고 설사를 하였다면 그 식당의 음식이나 주방이 청결하지 못하여 나쁜 균들이 장에 들어와서 설사를 일으킨 것이다. 이런 경우 속히 바이오필름 분해제와 berberine과 grapefruit seed extract를 복용해서 나쁜 균들을 죽여야 하고, 또 소화가 잘 안 되는 음식을 먹고 나서 변 색갈이 진해졌다거나 무슨 이유이건 변 색갈이 진해지거나 연두색, 녹색으로 가면 즉시 관리를 해줘야 한다. 그러므로 바이오필름 분해제와 berberine과 grapefruit seed extract는 항상 집에 상비약으로 가지고 있는 것이 좋다.

식생활을 잘못 하거나 음주를 많이 하거나 스트레스가 많은 생활를 하거나 항생제 복용이나 나이가 많아 위산분비가 적어지고 소화효소가 적어지면 나쁜 균들, 칸디다 곰팡이가 성하기 쉽게 되고 칸디다증이 재발하게 된다.

그러나 살면서 잠시 해이해지면 금방 나쁜 균들이 성할 수 있다. 나쁜 균들은 기회만 있으면 하루 만에도 금방 증식할 수 있으므로 늘 변 색갈을 확인하여야 한다. 예를 들어 식당에서 음식을 먹고 설사를 하였다면 그 식당의 음식이나 주방이 청결하지 못하여 나쁜 균들이 장에 들어와서 설사를 일으킨 것이다. 이런 경우 속히 바이오필름 분해제와 berberine과 grapefruit seed extract를 복용해서 나쁜 균들을 죽여야 하고, 또 소화가 잘 안 되는 음식을 먹고 나서 변 색갈이 진해졌다거나 무슨 이유이건 변 색갈이 진해지거나 연두색, 녹색으로 가면 즉시 관리를 해줘야 한다. 그러므로 바이오필름 분해제와 berberine과 grapefruit seed extract는 항상 집에 상비약으로 가지고 있는 것이 좋다.

식생활을 잘못 하거나 음주를 많이 하거나 스트레스가 많은 생활를 하거나 항생제 복용이나 나이가 많아 위산분비가 적어지고 소화효소가 적어지면 나쁜 균들, 칸디다 곰팡이가 성하기 쉽게 되고 칸디다증이 재발하게 된다.

이 제품은 2009년 Dr. Stephen Olmstead, MD에 의하여 개발되어 특허출원에 들어갔고 성공적으로 나쁜 균, 칸디다 곰팡이들의 바이오필름을 제거해준다.

2캡슐:
Proprietary Enzyme ** / EDTA Blend ...750mg
with the following active enzymes:
Polysaccharide Specific Enzymes
Glucoamylase
(with isomaltase side chain activity)
Chitosanase
Cellulase
Hemicellulase/Pectinase Complex
Beta Glucanase
Protein and Peptide Specific Enzymes
Protease/Peptidase Complex with DPP-IV
endo-peptidase/exo-peptidase activity
Other Enzymes
Lysozyme (from egg white)
Serratia peptidase (enteric-coated)***
EDTA (as disodium EDTA)

** 특허출원 Patent Pending
*** Peptizyme SP, a registered trademark of specialty Enzymes
All ingredients are of the highest quality and purity available. Formulated for the most sensitive individual.

<질문들>

Q: BF 엔자임과 토탈자임을 소장균, 대장균과 동시에 복용해도 될까요?
A: BF 엔자임은 소장균, 대장균의 바이오필름은 분해하지 않습니다. 염려가 되시면 BF 엔자임을 식전 1시간 이상 공복에 드시고 소장균, 대장균은 식후에 드셔서 시간차를 두시면 됩니다.

선생님의 책을 읽고 크게 공감하여 건강에 대해 새롭게 눈을 뜨고 박사님말씀대로 실천하고자하는 하는사람입니다.
그중 바이오필름분해제에 관한 문의를 몇가지 드립니다.

Q1: 십여일 후에 대장내시경때문에 대장을 비워야하는데 이경우 내시경이 끝나고 바로 BF Enzymes를 복용해도 되는지 궁금합니다. 이때 분해제를사용하면 더 확실하게 장청소가 되겠구나 하는 생각도 들지만 빈속이라 오히려 대장에 상처를 주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들더라구요. 이경우 분해제 사용 없이 바로 베버린이나, 자몽씨를 복용해도 될지요?
A: 대장내시경을 하느라고 설사약을 먹고 대장을 비워도 진한 녹색의 바이오필름이 조금씩 남아있는 것이 보입니다. 그러면 나쁜 균들도 남아있는 것이며 수일 내로 도로 많이 성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내시경이 끝나면 바로 바이오필름분해제와 버버린, 자몽씨추출물을 드시는 것이 좋습니다. 대장에는 점막이 있기 때문에 보호가 됩니다.

Q2: 아님 바로 유산균을 먹어도 될지 궁금합니다.
A: 유산균 (소장균, 대장균), BF Enzymes 복용방법은 아래 박스의 복용방법을 보세요.

Q3: 만약 용종이 발견되어 용종제거술을한다면 이경우는 어느정도 시간이 지난후에 분해제를 복용해야할지 궁금합니다. 장에 상처가 있으면 복용금지라는 박사님의 글을 읽었답니다.
A: 용종제거를 하여 상처가 나면 바이오필름분해제는 드시지 말아야 합니다. 이런 경우는 버버린, 자몽씨추출물만 드셔야 합니다. 상처가 아무는 것은 사람마다 나이에 따라 차이가 있습니다만 내장의 세포는 우리 몸 중에 가장 빨리 재생되는 곳입니다. 장점막세포는 대개 2일이면 재생이 되지만 상처는 좀 더 시간이 걸려 1-2주이면 상처가 아물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이동안 짠 음식은 드시면 안 됩니다. 소금은 삼투압에 의해 점막세포가 터지게 합니다.

아래 주의사항을 보세요.

<복용방법> 

라벨에는 하루에 2-8캡슐씩 복용하라고 되어있다. 처음에는 1-2캡슐씩 하루 2번으로 시작하여 점차적으로 용량을 올려간다. 나쁜 균들이 죽으면서 독소가 배출되는 die off 증상들이 나올 수 있으니 처음에는 적은 용량으로 시작하여 며칠 간격으로 2캡슐씩 하루 2번, 3캡슐씩 하루 2번, 4캡슐씩 하루 2번으로 늘려간다. 복용량이 바이오필름을 다 없애는데 충분하지 못하면 나쁜 균들이 완전히 소탕되지 않고 다시 살아나게 된다.

반드시 공복에 복용해야 하며 이 제품 복용 후 1시간 후에는 음식물이나 다른 약들을 복용하여도 된다. 음식물이 있으면 음식물을 분해하는데 쓰여지고 바이오필름을 분해하지 못한다. 자기 전에 복용하려면 자기 최소한 1시간 전에 드셔서 약이 내려간 다음에 누우셔야 한다

바이오필름 분해제와 berberine과 grapefruit seed extract를 함께 공복에 복용해야 한다. Bromelain과 Wobenzym, Systemic enzyme은 같은 종류의 효소이므로 같이 복용하여도 된다.

바이오필름분해제 복용 후에는 1시간 이내에 무슨 음식이든 먹으면 안 된다.

설탕이 들어간 커피, 차, 과일차도 다 1시간 간격을 두어야 한다. 농축가루한약들이나 간장약 등 약초들도 1시간 간격을 두거나 식후에 복용하는 것이 낫다.

프로폴리스, 마늘은 칸디다증에 쓰이는 약이니 같이 드셔도 된다. 종합비타민, 오메가 오일, 칼슘은 식사와 함께 계속 복용하여도 된다.

기상 직후 공복에 복용해도 되냐고 묻는 사람도 있었는데  어떤 공복이던 복용한 후 1시간 내 아무 것도 먹지 않으면 된다.

바이오필름이 분해되면서 변이 오래 된 변 같은 같은 냄새가 나나 한 1-2달 가량 복용하면 이러한 냄새가 사라지고 변이 좋아진다.

캡슐을 삼키기 어려운 어린  아이들은 berberine, grapefruit seed extract가 쓰므로 캡슐을 까서 약간의 꿀물에 타서 먹이면 된다. 한 캡슐의 반만 먹여야하는 경우에도 캡슐을 까서 반씩 먹이면 되나 아주 어린 아이들은 소장균, 대장균 (유산균)만 먹여도 된다.

제조사에 복용기간에 대해 문의하였더니 복용기간에 제한은 없다고 답이 왔습니다. 원문을 소개하면 There is no restriction on the length of time the product can be taken for.

<주의사항>

EDTA는 아연, 마그네슘, 칼슘, 철분 등 미네랄과 금속들과 결합하여 배출시키므로 아연 (zinc)이 포함되어 있는 종합비타민과 칼슘, 마그네슘을 보충하여야 한다.

EDTA는 수은중독, 납중독이나 중금속들을 몸 밖으로 배출시킬 때 쓰이는 성분이나 식품의 방부제로도 쓰이므로 간질환이나 신장질환이 있는 사람은 복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따라서 장기간  (수개월 이상) 복용은 권하지 않는다. 수개월 복용하여 효과를 본 후에는 EDTA가 들어있지 않은 BF Enzymes w/o EDTA를 복용하기를 권한다. 대체의학에서는 EDTA가 항산화작용을 하여 활성산소가 혈관벽을 상하게 하는 것을 방지하여 주어 동맥경화  방지에 쓰이고 있는데 이는 과학적 연구에서 지지를 받지 못하고 있으며 FDA에서도 허가를 해주지 않았다.

임신 준비 중이거나 임신부는 복용하지 말아야 한다.

라벨에 18세 이하 아이들에게는 복용시키지 말라고 써있는데 18세 이하 어린 아이들에게 안전하다는 임상연구가 부족하여서이다.

18세 이하 아이들이나 간질환이나 신장질환 병력이 있는 사람은 EDTA가 들어있지 않은 BF Enzymes w/o EDTA를 보세요.

Lysozyme은 계란 흰자에서 추출하여 정화 (highly purified) 하였지만 계란 흰자에 앨러지가 있는 사람은 이 제품을 복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그러나 정화시켜서 거의 없을 것이지만 만약에 캡슐에 들어있다면 계란 흰자 성분은 아주 적은 미량일테니 시도해보시고 만약 약간의 앨러지 반응이 일어난다면 참고 복용을 해 볼 것이며 심하게 앨러지 반응이 일어난다면 중단하면 된다. 계란 흰자에 앨러지가 있는 사람에게 BF Enzymes 대신 대체할만한 제품으로는 Serratio가 있다.

위염, 식도염이 있는 사람도 BF Enzymes를 복용해가며 만약 위염, 식도염 증상이 더 심해지면 위염, 식도염 약도 병행하면 위염, 식도염 증상이 가라앉는 사례가 있었다.
아니면 BF Enzymes를 중단하고 위염, 식도염을 고친 후에 다시 복용하여도 된다.

최근 본 제품